Creativity Changes the world

미래를 선도할 IP영재기업인을 육성합니다. 많은 학생들의 도전을 기다리고 있습니다.

언론보도


대한민국 영재교육의 새로운 지평

다가오는 미래시대에는 창의적 아이디어로 새로운 고부가가치를 창조할 수 있는 인재가 필수적입니다.
영재기업인으로서의 자질을 갖춘 인재들이 국가 성장의 핵심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차별화된 교육을 제공하여 지식재산을 기반으로

미래 신성장산업을 창출할 창의적인 미래인재를 육성하고자 합니다.

'지식재산기반 차세대 기업인 육성' 등 다양한 발명영재 교육프로그램 눈길

2017-11-03
조회수 327

http://www.sedaily.com/NewsView/1OL0WHIS2X 

특허청과 한국발명진흥회는 4차 산업혁명 시대의 창의성 갖춘 인재 육성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발명영재 교육 프로그램을 다양하게 운영하고 있다.  

‘지식재산 기반 차세대 영재기업인 육성’은 발명영재가 창의적 기업가로 성장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. 지난 2009년부터 한국과학기술원(KAIST)과 포스텍은 공동으로 △창의적 문제해결력 △지식재산권 창출·활용 △비즈니스 마인드업 △미래 기술교육 등 융합교육 커리큘럼 편성, 온오프라인 교육과정을 진행하고 있다. 영재교육, 심리·교육 분야 박사급 전문가로 구성된 인력이 교육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교육생별로 1대1 발달도 평가, 이력관리와 맞춤형 상담을 제공한다. 학부모와 지도교사를 대상으로 한 교육 컨설팅 등도 하고 있다.   

교육을 수료한 학생을 대상으로 창업교육도 한다. 2010년 이후 7년간 지식재산권 출원 총건수는 2,414건이며 연간 출원 건수는 2010년 189건에서 지난해 353건으로 약 2배 규모로 증가했다. 재학생·수료생 또는 팀별 창업으로 사업화에 나선 사례도 29건에 이른다. 

창의·융합·진로탐색 교육 등 최근 교육 흐름을 반영한 발명영재 교육체계 구축에도 나서고 있다. 융복합기술을 바탕으로 다양한 교육 분야와 연계해 발명교육 프로그램 및 보조교재 연구개발과 보급에 힘쓰고 있다. 자유학기제를 교육현장에 도입하고 과학·기술·실과 등 교과연계 발명교육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있다. 

교육현장에서의 활용도를 높이기 위해 지역 교육청, 교육학회 등 관계기관과도 협력관계를 구축하고 있다. 17개 시도교육청과 협력해 발명영재 선발도구를 개발하고 발명영재 교육 프로그램 보급, 관련학회 등과의 공동연구도 진행한다. 

이경표 한국발병진흥회 발명영재교육연구원장은 “4차 산업혁명 시대의 인재상은 자기주도적으로 학습하고 창의적인 사고를 할 수 있는 능력을 갖춘 사람”이라며 “발명교육법 시행을 계기로 창의성을 갖춘 인재를 양성하는 데 발명교육이 주도적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정부와 관련단체, 학교 현장이 머리를 맞댈 필요가 있다”고 말했다.  

/서민우기자 ingaghi@sedaily.com  

0

KAIST IP-CEO

ⓒ 2020  kaist IP-CEO

KAST IP영재기업인교육원  주소: 대전광역시 유성구 문지동 문지로 193 KAIST 문지캠퍼스 F643호

P: 042-350-6213           F: 042-350-8660

상호명: 한국과학기술원 / 사업장소재지: (본교) 대전광역시 유성구 대학로 291(구성동)

     

COPYRIGHT(C) 2016 KAIST IP-CEO. ALL RIGHT RESERVED.